배너 닫기
뉴스등록
RSS
주요행사
맨위로

LG화학, 2023년 정기 임원 인사 실시

등록일 2022년11월23일 16시37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LG화학 차동석 사장

LG화학이 2023년 정기 임원 인사를 진행했다.

LG화학은 23일 이사회 결의를 통해 △사장 승진 1명 △부사장 승진 1명 △전무 승진 6명 △상무 신규선임 12명 및 수석연구위원 승진 1명을 포함한 총 21명의 2023년 임원 승진 인사를 실시했다.

이번 인사는 ‘미래 준비’에 초점을 맞춰 △친환경 소재 △전지 소재 △글로벌 신약 등 3대 신성장동력 추진을 가속하고, 차별화된 고객 가치 창출 실행력을 높이기 위해 단행됐다.

LG화학은 이번 인사에 대해 △철저한 사업성과 기반의 승진 인사 △신성장 동력 육성을 위한 조직 역량 제고 △Global 사업 확장을 위한 조직 고도화 △고객 가치 제고를 위한 마케팅 역량 강화 등이 특징이며, 이를 통해 ‘Global Top 과학기업’ 도약을 위한 근본적인 사업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 승진 인사는 아래와 같다.

◇ 사장 1명

현재 최고재무책임자(CFO) 및 최고위기관리책임자(CRO)를 맡은 차동석 부사장이 사업 포트폴리오 재편 및 대내외 경영환경 Risk에 대한 위기 대응 역량을 인정받아 사장으로 승진했다.

차동석 사장은 회계·금융·세무·경영진단 등에 풍부한 경험을 가진 재경 전문가로, 2019년 9월 CFO로 부임해 다양한 사업 인수·합병·분할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재무 건전성 등 Fundamental을 공고하게 다진 성과를 인정받았다.

◇ 부사장 1명

현재 양극재사업부장을 맡은 이향목 전무가 탁월한 성과로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이향목 부사장은 KAIST 화학공학 박사 출신의 이차전지 및 전지 소재 전문가로, 2017년 1월 양극재사업부장으로 부임해 기술 역량 강화, 생산성 확보 등을 통해 양극재 사업을 크게 성장시킨 점을 인정받았다.

◇ 전무 6명

선우지홍 전무는 ABS 생산·기술, 공정 및 기획 등을 경험한 생산·공정 전문가로, 2021년 12월 중국 용싱ABS생산법인장으로 부임해 중국 현지시장에서 글로벌 사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성과를 인정받아 전무로 승진했다.

송병근 전무는 석유화학 사업본부 경영전략담당, LG 경영관리팀 등을 경험한 이후 2019년 12월 중국 혜주ABS생산법인장으로 부임해 수익성 확대 및 재무구조 개선에 기여한 성과로 전무 승진했다.

이화영 전무는 미주·유럽 등 글로벌 경험이 풍부한 영업 전문가로, 2021년 12월 PO사업부장으로 부임해 사업 포트폴리오 재편 및 전략 방향 수립을 통해 사업 경쟁력 제고를 추진한 공로를 인정받아 전무로 승진했다.

김동춘 전무는 첨단소재 사업 전략 수립 및 신사업 발굴에 기여해왔고, 2020년 12월 반도체 소재 사업담당으로 부임해 반도체 소재 사업의 체질 개선을 이끈 성과를 인정받아 전무로 승진했다.

최영민 전무는 양극재 개발 분야 전문가로, 2021년 12월 양극재·개발총괄로 부임해 양극재 제품개발, 기반 기술 고도화 등 양극재 개발 전반을 리딩해오고 있는 점을 인정받아 전무로 승진했다.

박희술 전무는 생명과학 분야에서 R&D·사업·마케팅 등 다양한 경험을 했고, 2017년 12월 생명과학·경영전략담당으로 부임해 생명과학 사업의 중장기 전략 방향 수립을 통해 미래 사업의 기틀을 마련한 공로를 인정받아 전무로 승진했다.

(투데이포커스 ⓒ www.todayf.kr)
조정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LG화학-고려아연, 전지 소재 등 포괄적 사업 협력 MOU 체결 (2022-11-24 16:40:59)
LG화학, 미국 테네시주와 양극재 공장 건설 MOU 체결 (2022-11-22 09:34:59)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칼럼

투데이뉴스 더보기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스토리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