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RSS
주요행사
맨위로

LG CNS, 2023년 정기 임원인사 실시

등록일 2022년11월24일 11시35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LG CNS 대표이사 현신균 부사장

LG CNS는 24일 이사회를 열고 2023년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LG CNS는 이번 인사에서 급변하는 기술 및 경영 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미래 준비를 위해, 기술 인재들을 대거 발탁했다.

또한 LG CNS는 △클라우드 △빅데이터 △AI 등 신기술 영역에서 탁월한 역량을 갖춘 D&A(Data Analytics & AI) 사업부장 현신균 부사장을 CEO로 선임했다. 현 부사장은 IT 전문역량 중심의 사업 수행 체계를 더욱 고도화하고, DX 시장을 선도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현 부사장은 2010년부터 LG디스플레이에서 업무혁신 그룹장(전무)을 역임하며 전사 차원의 IT 혁신을 주도해왔다. 2017년에는 LG CNS로 자리를 옮겨 CTO(최고기술책임자), D&A 사업부장 등을 잇달아 맡으며, LG CNS를 기술 역량 중심의 정예전문가 조직으로 이끌었다. 이에 앞서, 현 부사장은 액센츄어, UN(국제연합), AT커니 등에서 글로벌 혁신 전문가로도 활동했다.

임원 인사 내용은 아래와 같다.

◇ 대표이사 보임

· 현신균 부사장(현 D&A 사업부장)

◇ 전무 승진(4명)

· 김태훈 클라우드사업부장(현 클라우드사업부장)
· 박상균 D&A 사업부장(현 CAO 전자/제조 담당)[1]
· 김선정 CTO(현 CTO)
· 박지환 CFO(현 CFO)

◇ 상무 신규 선임(8명)

· 이재승 클라우드사업부 클라우드 사업 담당
· 송영석 클라우드사업부 클라우드네이티브 Launch 센터장
· 김지욱 DT Finance 사업부 금융 ITO 담당[2]
· 안현정 CTO 애플리케이션아키텍처 담당
· 송혜린 CTO 산하 수석전문위원
· 권문수 CTO 인프라아키텍처 담당 산하 수석전문위원
· 이경훈 CFO 법무실장(현 LG유플러스 법무실 사업 법무 담당)
· 홍진헌 전략 담당

◇ 프로필

△현신균 부사장

- 1965년생
- 서울대 계산통계학, 동 대학원 석사
- 1990년 액센츄어
- 1994년 US West Communications Inc.
- 1998년 UN(국제연합)
- 2006년 AT커니 파트너/부사장
- 2010년 LG디스플레이 업무혁신그룹장 전무
- 2017년 LG CNS CTO 겸 엔트루컨설팅장 전무
- 2019년 LG CNS CTO 부사장
- 2020년 LG CNS DT Innovation사업부장
- 2021년 LG CNS D&A사업부장

△ 김태훈 전무

- 1975년생
- 연세대 전기공학 학사, 동 대학원 MBA(경영학 석사)
- 2014년 IBM 코리아 상무
- 2018년 델 테크놀로지스 그룹 부사장
- 2019년 LG CNS 클라우드사업부 클라우드사업담당 상무
- 2021년 LG CNS 클라우드사업부장

△ 박상균 전무

- 1970년생
- 고려대 경영학 학사, 美일리노이공과대 MBA(경영학 석사)
- 2017년 LG CNS 전략담당 상무
- 2019년 LG CNS 하이테크사업부 서비스사업담당
- 2020년 LG CNS DT Optimization사업부 영업/서비스담당
- 2022년 LG CNS CAO 전자/제조담당

△ 김선정 전무

- 1973년생
- 한양대 도시공학 학사
- 2018년 LG CNS CTO 아키텍처담당 상무
- 2021년 LG CNS CTO

△ 박지환 전무

- 1970년생
- 연세대 경영학 학사
- 2019년 지투알 CFO 상무
- 2020년 LG CNS CFO 상무.

(투데이포커스 ⓒ www.todayf.kr)
조정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데모데이’ 개최 (2022-11-24 16:36:10)
HP도 3년간 6000명 감원 결정 (2022-11-23 18:22:40)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칼럼

투데이뉴스 더보기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스토리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