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RSS
주요행사
맨위로

올 겨울 남성 아우터 ‘항공점퍼’가 대세

코오롱FnC-헨리코튼, 브렌우드, 시리즈 등 남성복 브랜드별 베스트 아우터 제안

등록일 2022년11월22일 11시11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경기 활동이 재개된 리오프닝 영향과 다가오는 연말연시를 앞두고 겨울 외출복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남성복의 경우, 짧은 기장의 아우터가 FW 트렌드로 떠오른 가운데 그 중에서도 다양한 소재와 스타일로 변주된 ‘항공점퍼(보머재킷)’가 대세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다.

 

코오롱인더스트리FnC부문(이하 코오롱FnC)이 전개하는 남성복 브랜드 ‘헨리코튼’의 시그니처 아우터인 ‘스핏파이어 다운 점퍼’는 뒤판 요크 절개 디테일과 밑단 시보리 적용으로 입체감 있게 항공점퍼 실루엣을 표현했다. 또한 탈부착이 가능한 무스탕 카라를 적용해 클래식함을 살렸다. 

 

해당 제품은 9월 출시 이후로 현재까지 전년 동기간보다 130% 매출 신장세를 보이며 인기리에 판매 중이다.

 

남성복 ‘브렌우드’ 또한 작년 겨울 인기 상품이었던 '브리스톨 보머 점퍼'의 판매 수량을 전년비 150% 증가하며 공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 

 

‘브리스톨 보머 점퍼’는 영국의 전투기 기체인 브리스톨 불독에서 모티브를 얻어 항공점퍼의 실용적인 디테일과 남성적인 실루엣이 특징이다. 구스다운 충전재와 탈부착 가능한 메리노 카라를 적용해 보온성을 높였다. 

 

 

남성복 브랜드 ‘시리즈’의 ‘카본코팅 프리미엄 라파예트’는 이태리 올메텍스(Olmetex)사의 카본 코팅 원단을 후 가공 워싱으로 표면을 까내어 빈티지한 멋을 살린 제품이다. 미군 항공점퍼의 오리지널리티를 살린 디자인에 양털 카라를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전년도 완판을 기록한 이 제품은 올해 9월말 출시 이후 약 두 달 만에 전년 동기간 대비 180% 판매 신장세를 기록 중인 베스트 아우터다.

 

남성복 브랜드 ‘커스텀멜로우’도 짧은 기장 트렌드에 올해 ‘무스탕 카라 다운점퍼’의 색상을 추가했다. 전년 단일 색상에서 올해는 블랙, 베이지 두 가지로 선보인다. 

 

현재 전년 동기간 대비 2배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 중이다. 이외에도 커스텀멜로우에서 이번 시즌 출시한 ‘MA1 플라이트 다운 점퍼’ 또한 캐주얼하게 착용 가능한 항공점퍼 스타일로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코오롱FnC 관계자는 “항공점퍼는 비행 여건을 고려해 활용도가 높은 실용적인 디테일이 반영된 디자인이 특징”이라며 “항공점퍼와 같이 멋스러운 아우터만 잘 활용해도 어렵지 않게 스타일리시한 윈터 룩을 연출할 수 있다”고 전했다.

 

(투데이포커스 ⓒ www.todayf.kr)
한인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동대문패션상인연합회, 도매상가 활성화 위한 동행 발대식 개최 (2022-11-24 17:52:25)
노스페이스, 숏패딩의 근본 ‘눕시 다운 재킷’ 신제품 출시 (2022-11-21 09:43:46)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칼럼

투데이뉴스 더보기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스토리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