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RSS
주요행사
맨위로

한덕수 총리, 북미 최대 태양광 제조사 한화큐셀 공장 방문

한국 기업 원재료 확보 지원 나선 한 총리… 미국 재생 에너지 산업 동향 살펴봐

등록일 2022년10월17일 22시00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한덕수 국무총리가 2030 부산 엑스포 유치와 경제 안보 협력 강화를 위한 남미 순방길의 마지막 일정으로 한화솔루션 미국 조지아 태양광 모듈 공장을 찾았다.

 

기후 위기 대응과 에너지 안보를 위한 미국의 재생 에너지 산업 지원책을 살펴보고 현지 최대 태양광 모듈 생산 업체인 한화솔루션을 격려하자는 차원이다.

한화솔루션 큐셀 부문(한화큐셀)은 한덕수 총리가 16일(현지 시각) 조태용 주미대사, 조현동 외교부 1차관과 미국 조지아 달튼시에 있는 태양광 모듈 공장을 방문했다고 17일 밝혔다.

한 총리는 남미 순방 귀국길에 조지아에 기착, 현지에 진출한 국내 배터리 업체들과 15일 간담회를 가진 데 이어 마지막 일정으로 한화큐셀 공장을 찾아 미국 재생 에너지 지원 정책 동향을 살펴보고 태양광 생산 라인도 둘러봤다.

이날 공장 운영 현황을 설명한 류성주 한화큐셀 미국제조본부장(사장)은 미국 에너지 정보국 통계를 인용, 올해부터 10년 동안 미국 태양광 설치량이 연 평균 19%씩 성장해 2022년 연간 16GW에서 2031년 75GW까지 늘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미국 전체 발전량 중 신재생 에너지 비중도 2020년 21%에서 2050년 44%로 배 이상 확대되고, 이 중 태양광 비중은 절반을 넘어설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화큐셀은 북미 최대 태양광 모듈 생산업체로, 2분기까지 미국 주택용 시장에서 16분기 연속, 상업용 시장에서 11분기 연속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2019년 상반기 가동을 시작한 조지아 큐셀 공장의 연간 모듈 생산량은 현재 1.7GW이며, 내년 7월 이후에는 3.1GW 이상으로 늘어날 예정이다. 이는 약 200만 명이 1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이 회사는 특히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재생 에너지 산업을 지원하는 내용이 담긴 IRA (인플레이션감축법)가 최근 미국 의회를 통과한 이후 대규모 추가 투자도 검토 중이다. 미국에 태양광 제조 시설을 보유한 회사는 2023년부터 세액 공제 등 다양한 정부 지원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한 총리는 “글로벌 기업의 RE100 가입 등으로 인한 재생 에너지 확대라는 전 세계적 흐름 속에서 우리나라에서도 재생 에너지 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정책을 마련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류 본부장은 “미국에서 탄소 중립 실현과 에너지 안보를 위해 재생 에너지의 중요성은 더욱 커질 것”이라며 “한화큐셀은 앞으로도 미국 시장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는 것은 물론, 에너지 안보 차원에서 한미 경협 강화의 모범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투데이포커스 ⓒ www.todayf.kr)
이화경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효성, 기후변화 대응 위해 ‘TCFD’ 지지선언 (2022-10-17 22:02:23)
정부, 론스타 ISDS 2925억 배상 판정 (2022-08-31 18:32:13)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칼럼

투데이뉴스 더보기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스토리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