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RSS
주요행사
맨위로

신세계L&B, ‘에반 윌리엄스 바틀드 인 본드’ 출시

맛·품질·가격 3박자 고루 갖춘 ‘에반 윌리엄스’ 신제품 추가아메리칸 버번 위스키 품질 보장하는 법률 규정 담은 위스키

등록일 2022년05월11일 11시28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신세계L&B가 출시한 에반 윌리엄스 바틀드 인 본드
 

주류 유통 전문 기업 신세계L&B가 버번 위스키 브랜드 ‘에반 윌리엄스’의 라인업을 확장하며, ‘에반 윌리엄스 바틀드 인 본드(Evan Williams Bottled in Bond·BIB)’를 출시한다.

이번 신제품은 12일부터 주류 전문 매장 와인앤모어에서 판매되며, 오프라인 매장이나 스마트오더 서비스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에반 윌리엄스 바틀드 인 본드’는 한마디로 까다로운 규제를 통과한 알코올 도수 50도의 버번 위스키다. 옥수수를 주원료로 한 버번 위스키답게 고소한 향은 물론 바닐라, 캐러멜 등 오크통 숙성 과정에서 배어난 다양한 아로마를 즐길 수 있다.

 

특히 입 안에서 살짝 감도는 스파이시한 맛과 길게 이어지는 여운은 위스키를 천천히 음미하게 만든다.

‘바틀드 인 본드’ 위스키는 1897년에 제정된 법에 따라 미국 재무성이 관리하고, 감독하는 표준화된 규격에 맞게 생산하는 위스키를 뜻한다. 이에 꼭 지켜야 하는 사항이 몇 가지 있다.

주원료를 51% 이상 사용해야 하고, 알코올 볼륨은 100프루프(우리나라식으로 환산 시 50.0%)로 병입해야 한다. 또한 단일 증류소에서 하나의 증류기를 통해 같은 해 만들어진 제품으로, 최소 4년의 숙성 과정을 거쳐야 한다는 점 등이다.

이처럼 철저한 법률 기준에 맞춰 생산된 에반 윌리엄스 바틀드 인 본드는 우수한 품질과 탁월한 맛은 물론 합리적인 가격으로, 위스키 입문자부터 애호가까지 두루 즐기기 좋다.

신세계L&B가 지난해 정식 론칭한 에반 윌리엄스는 미국과 전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이 팔리는 버번 위스키다. 버번 위스키의 본고장인 미국 켄터키주에 1783년 상업 증류소를 세운 에반 윌리엄스의 이름을 따서 탄생했으며, 오리지널 버번 위스키의 헤리티지를 대변한다.

◇제품 정보

·제품명: 에반 윌리엄스 바틀드 인 본드(Evan Williams Bottled in Bond)
·원산지: 미국
·제조사: Old Evan Williams Distillery (Heaven Hill 자회사)
·유형: 버번 위스키
·매쉬빌: 옥수수 78%, 맥아 보리 12%, 호밀 10%
·알코올 함량: 50%
·용량: 750mL
·판매처 및 판매가: 와인앤모어 전 매장, 3만9000원.

(투데이포커스 ⓒ www.todayf.kr)
안정민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음식기행-홍합요리, 홍합밥 (2022-04-23 14:56:00)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칼럼

투데이뉴스 더보기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스토리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