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중국서 고전

신장 면화 보이콧 영향, 티몰서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매출 반토막

등록일 2021년07월12일 16시49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 네이버 밴드 공유


 

신장(신장 위구르 자치구) 면화에 대해 보이콧 의사를 밝힌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들이 중국 시장에서 맥을 못추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리서치 회사인 모닝스타(Morningsta)는 텐마오(티몰/天猫)에서의 아디다스, 나이키 브랜드 공식몰의 4월 매출이 큰 폭으로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중국 브랜드 리닝(LINING/李宁)의 4월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800% 이상 증가한 반면 전형적인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인 아디다스와 나이키 판매량은 반토막이 났다는 것.

 

모닝스타(Morningsta)자료에 따르면 아디다스의 경우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78% 감소했고 나이키는 59% 감소했다. 유니클로도 20% 감소했다. 
 
글로벌 브랜드의 판매가 부진한 가운데 중국 토종 브랜드들의 매출은 훨훨 날고 있어 대조를 보였다.

 

리닝(LINING)과 안타(ANTA)의 매출은 각각 72.3%, 51.2% 증가했다.

 

크레디 스위스에 따르면 리닝은 4월 텐마오(티몰)에서만 전체 스포츠 브랜드 온라인 매출의 30~40%에 해당하는 매출고를 올렸다.

특히 4월 27일~5월 3일까지 노동절 연휴 즈음에 리닝의 텐마오 매출은 전년 대비 419%나 증가했다. 
 
승승장구하는 매출 덕분인지 리닝과 안타의 주가 역시 고공행진을 계속하고 있다.

 

리닝의 주가는 5월 7일 68.5홍콩달러로 마감해 시가 총액이 1,700억 홍콩달러가 됐다.

 

3월 9일 부터 5월 7일까지 리닝의 주가는 67.07% 상승한 셈이다.

 

안타 역시 5월 7일 144.2홍콩달러로 장을 마감했고 시가 총액은 3,736억 홍콩달러가 됐다. 2021년 들어 주가가 약 17%나 상승했다.

 

이같은 현상은 인권문제가 불거진 신장 위구르 자치구의 면화 구입에 대한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들의 보이콧이 중국 소비자들의  구매 감소로 이어졌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이로인해 수십년간 중국 내 스포츠 브랜드 시장에 강자자리를 지켜온 이들 브랜드들이 중국 자국 브랜드에 밀리면서 이 분야의 지각변동을 예고하고 있다. 

안정민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2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칼럼

투데이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플러스뉴스 더보기